2020.08.07 11:18

시간에 대하여

조회 수 2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hourglass-2846641 (3).jpg

 


어느새 8월 첫번째 주일입니다. 코로나로 전세계가 난리를 겪은지도 벌써 반년 가까이가 되어가고 그렇게 흐르는 시간이 이제는 조금 무감각해질만큼 익숙해 지기도 한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조금 더 익숙해지기도 또 새로운 경험과 상황에 당황해 하면서도 이 시간들이 지나 갈것이라 생각합니다.

 

시간에 대하여는 참 많은 사람들이 오랜동안 고민하고 연구했으며 또 이야기로 만들어 나눈 주제입니다. 절대적이고 변함없는 시간으로 시작해서 사람들의 감정과 상황에 따라 상대적으로 변화되는 시간의 흐름으로 사고는 변해왔습니다. 누군가에게 시간은 그저 물리적인 변화일 뿐인가하면 또 다른 이들에게 시간은 영적인 의미를 가지고 흐르는 것이기도 합니다.

 

시간이 무엇인가를 이야기하는 것은 무의미 할 것입니다. 그저 우리가 오늘을 살아가면서 경험하는 나의 시간은 어떤 의미가 있는지를 생각해 볼 뿐입니다. 우리가 살아가는 시간은 각자의 경험속에 전혀 다르게 흐릅니다. 어르신들이 말씀하시기를 나이를 먹으면서 점점 시간이 빨리 흐른다고들 하십니다. 과학자들은 이것이 사실이라는 것을 증명하기도 했습니다. 나이가 다른 두 연령대의 사람들을 통해서 시간을 느끼고 판단하는 것을 실험했을때에 나이가 많은 대상들은 같은 30초의 시간을 더 짧게 인식했고 나이가 적은 대상들은 같은 30초의 시간을 더 길게 인식했습니다. 그것은 인체의 생체흐름이 나이가 들면서 점점 느려지기 때문에 외부의 시간은 상대적으로 빠르게 흐른다고 느낀다는 것입니다.

 

절대적이지는 않지만 모든 사람들이 다 같은 시간을 느끼고 경험하는 것은 아닐것입니다. 개인적으로도 행복할 때의 시간은 아주 빠르게 흐르지만 고통의 시간은 아주 느리게 흐른다고 느낍니다. 매일 반복해서 하는 일들을 할 때에는 시간이 아주 빠르게 흐르지만 전혀 새로운 곳에서 여행을 하거나 무엇인가를 경험 할때에는 시간을 훨씬 더 촘촘하게 사용하게 되기도 합니다.

 

어떤것이 더 좋은지를 이야기 하기는 어렵습니다. 그러나 한가지 우리는 각자 살아가는 시간들을 통해서 나의 삶을 채워가는 사람들입니다. 헤르만 헤세가 쓴 <싯타르타>에서 이야기 하는 것처럼 과거도 미래도 존재하지 않고 우리는 모두 현재를 살아갈 뿐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우리는 살아계신 하나님이 우리 시간의 주인이시라고 고백하는 사람들이어서 내 시간은 하나님 앞에서 살아가고 채워 가는 것이라고 믿으며 살아갑니다.

 

오늘 내가 사는 현재만 중요하고 그래서 오늘을 행복하게 사는 것만이 목표일 소도 있지만 그렇게 지나는 시간들이 켜켜이 쌓아놓은 삶이라는 결과도 우리에게는 아주 중요한 것들이 됩니다. 타인의 평가나 시선이 중요하다는 이야기를 하려는 것이 아닙니다. 오히려 사람들의 평가나 시선은 그렇게나 중요하진 않을 것입니다. 사람들은 우리가 겉으로 보여주는 것으로 평가하고 내가 치장해서 보여주는 것으로도 속아주기도 합니다.

 

우리는 나의 삶을 지켜 보시는 하나님 앞에서의 삶을 살아갑니다. 오래참으시고 인자하셔서 우리를 한없이 긍휼한 눈빛으로 바라 보실 하나님이시지만 그래도 하나님 앞에는 감추일 것이 없다고 성경은 우리에게 들려줍니다. 그리고 우리의 인생은 언젠가 그 하나님 앞에서 회계하게 될것리고 말합니다. 내가 원하든 그렇지 않든지 이것이 성경이 우리에게 전하는 강력한 경고이기도 합니다.

 

덕분에 매일을 시작하면서 하나님의 은혜를 구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어리석게 살아가고 부족한 모습으로 쌓여져 가는 나의 삶의 시간들을 온전히 하나님께 다 드릴 자신이 없기에 하나님이 주시는 은혜를 의지해서라도 하루를 살아가기를 원합니다.

 

우리의 시간이 오늘도 여지없이 흘러갑니다. 그 안에서 우리 성도들 서로가 아름답게 기억되며 그 믿음과 사랑이 소망 가운데 확인되고 증거 되어지는 우리들의 시간이기를 간절히 원합니다.


  1. 인생은 연극이 아니어서 다행이다

    “인생은 연극이다.” 셰익스피어가 자신의 글에서 한 말입니다. 인생을 살아가는 것이 어쩌면 연극에서 자신이 맡은 역할을 연기하듯 인생이라는 연극에서, 사회라는 무대 위에서 자신이 맡은 역을 그럴듯하게 연기하듯 살아가는 것이라고 말하는...
    Date2020.08.18 Bylfkpc Views30
    Read More
  2. 시간에 대하여

    어느새 8월 첫번째 주일입니다. 코로나로 전세계가 난리를 겪은지도 벌써 반년 가까이가 되어가고 그렇게 흐르는 시간이 이제는 조금 무감각해질만큼 익숙해 지기도 한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조금 더 익숙해지기도 또 새로운 경험과 상황에 당황해 하면서도 ...
    Date2020.08.07 Bylfkpc Views28
    Read More
  3. 설레임을 잃어가며

    캐나다에서 살면서 즐거운 기억중 하나는 넓은 자연에 들어가서 가족들과 함께 즐기는 캠핑입니다. 온가족이 비교적 캠핑을 즐기는 편이어서 가능하다면 캠핑을 갈려고 합니다. 많은 것들을 뒤로하고 호젓하게 자연에서 시간을 보내다가보면 하나님이 우리에...
    Date2020.07.26 Bylfkpc Views45
    Read More
  4. YouTube 유감

    코로나로 집밖을 나가기 어려운 요즘 자녀들이 가장 많이 하는 것들이 아마도 인터넷일겁니다. 그중에는 SNS를 비롯한 개인 매체들도 있고 또 영화나 영상들을 다양한 방법으로 보여주는 YouTube나 Netflix와 같은 플랫폼도 있습니다. 컴퓨터뿐만 아니라 휴대...
    Date2020.07.12 Bylfkpc Views40
    Read More
  5. 짐을 지는 인생

    니체는 자신의 책 <짜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에서 여러 동물들을 등장시킵니다. 그중에 낙타에 대한 이야기가 있습니다. 낙타는 묵묵히 사람 대신에 짐을지고 사막을 건너는 동물입니다. 그렇기에 책임감이 강하고 순종적입니다. 결코 짐을 지는 것을 거...
    Date2020.07.07 Bylfkpc Views49
    Read More
  6. 내가 사랑하는 찬송가

    미주 기독신문에서 “내 인생 찬송가”라는 주제를 가지고 성도들의 의견을 듣고 사연을 받아 글을 쓴 일이 있었던 모양입니다. 연륜이 있으신 분들에게는 다양한 사연과 찬송가들이 있었을테고 각기 그 나름의 은혜가 있었을 겁니다. 덕분에 내게 ...
    Date2020.06.30 Bylfkpc Views48
    Read More
  7. 재난지원금과 은혜

    코로나 사태가 계속되면서 각국 정부에서 국민들의 생활을 위해 “긴급재난지원금”이란 것들을 나누어주었습니다. 한국정부나 캐나다 정부도 예외는 아니어서 이 상황 가운데서도 비교적 안정적인 삶을 유지 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습니다. 특별...
    Date2020.06.23 Bylfkpc Views38
    Read More
  8. 말씀묵상/고린도전서 6:12~14

    우리 삶의 주인됨 6:12 모든 것이 내게 가하나 다 유익한 것이 아니요 모든 것이 내게 가하나 내가 무엇에든지 얽매이지 아니하리라 6:13 음식은 배를 위하여 있고 배는 음식을 위하여 있으나 하나님은 이것 저것을 다 폐하시리라 몸은 음란을 위하여 있지 않...
    Date2020.06.10 Bylfkpc Views39
    Read More
  9. 말씀묵상/고린도전서 1:10~17

    마음을 합하는 이유 1:10 형제들아 내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너희를 권하노니 모두가 같은 말을 하고 너희 가운데 분쟁이 없이 같은 마음과 같은 뜻으로 온전히 합하라 고린도전서 1:`10 분쟁이 있던 고린도교회에 보내는 바울의 편지를 봅니다....
    Date2020.06.02 Bylfkpc Views27
    Read More
  10. 말씀묵상/하박국 1:1~11

    하나님의 침묵을 채우는 기도 1:1 선지자 하박국이 묵시로 받은 경고라 1:2 여호와여 내가 부르짖어도 주께서 듣지 아니하시니 어느 때까지리이까 내가 강포로 말미암아 외쳐도 주께서 구원하지 아니하시나이다 1:3 어찌하여 내게 죄악을 보게 하시며 패역을 ...
    Date2020.05.27 Bylfkpc Views4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9 Next
/ 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