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9 12:54

시편 18편 말씀묵상

조회 수 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하나님을 의지하여 담을 뛰어 넘나이다

ivy-1350177__340.jpg

 

18:25 자비로운 자에게는 주의 자비로우심을 나타내시며 완전한 자에게는 주의 완전하심을 보이시며

18:26 깨끗한 자에게는 주의 깨끗하심을 보이시며 사악한 자에게는 주의 거스르심을 보이시리니
18:27 주께서 곤고한 백성은 구원하시고 교만한 눈은 낮추시리이다
18:28 주께서 나의 등불을 켜심이여 여호와 내 하나님이 내 흑암을 밝히시리이다
18:29 내가 주를 의뢰하고 적군을 향해 달리며 내 하나님을 의지하고 담을 뛰어넘나이다

시편 18:25~29

 

시편 18편은 다윗이 쓴 시입니다.
그는 사울을 비롯해서 수많은 원수(?)들이 공격으로 어려움을 당했습니다.
긴 시간이 지나면서 그 대적들이 다 정리되고나서 이 시를 통해 믿음의 고백을합니다. 나의 인생을 인도하시고 동행하시는 하나님이 이 모든 상황 가운데서 나의 삶을 보시고 지켜주셔서 이제 모든 어려움에서 이기게 하셨다는 고백입니다.

특별히 마지막 고백은 우리의 마음을 울립니다.

18:29 내가 주를 의뢰하고 적군을 향해 달리며 내 하나님을 의지하고 담을 뛰어넘나이다

내 하나님을 의지하고 그분을 의뢰하여 적군을 향해 달려나아가고 그 위험한 담을 넘어가는 용기를 낼 수 있었다는 고백은 참으로 귀합니다. 그의 인생을 성경을 통해 확인하면서 숱한 어려운 순간에도 믿음을 잃지 않고 소망 가운데 정도를 걸어 갈 수 있었던 이유가 다윗의 의지하던 하나님을 기억했기 때문이었다는 것입니다.

요즘과 같은 답답하고 어려운 시기에는 더욱 이 다윗의 고백을 깊이 묵상하게 됩니다. 이 상황을 바라보며 용기를 내기는 어렵지만 그 뒤에 함께 하시는 하나님을 기억하기에 어려운 순간을 소망 가운데 지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우리의 삶에 하나님을 의지하는 순간이 언제일지 생각합니다. 매 순간이 하나님과 동행하며 그를 의지하여 살아가는 것이지만 내 상황이 어렵고 힘겨운 순간 특별히 내 힘으로 어찌할 수 없는 강한 위협과 도전 앞에서는 누구도 의지할 수 없다 느껴집니다. 바로 그 때 믿음의 사람들이 용기를 내어 하나님의 말슴에 순종하며 살아갈 수 있는 이유는 하나님을 의지하고 믿음으로 붙잡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18:25 자비로운 자에게는 주의 자비로우심을 나타내시며 완전한 자에게는 주의 완전하심을 보이시며
18:26 깨끗한 자에게는 주의 깨끗하심을 보이시며 사악한 자에게는 주의 거스르심을 보이시리니
18:27 주께서 곤고한 백성은 구원하시고 교만한 눈은 낮추시리이다

다윗은 하나님을 의지한다고 고백하면서 자기의 삶을 또한 고백합니다. 하나님의 성품이 연약한 자를 도우시고 부족한 우리를 긍휼히 여기시는 분이시지만 그럼에도 하나님의 공의로우심도 함께 고백합니다.

자비로운 자에게 자비하신 하나님
완전한자에게는 완전하신 하나님
깨끗한 자에게는 깨꿋함을 보시는 하나님
그러나 사악한 이들의 사악함을 보시는 하나님을 고백합니다.

다른 의미로 하나님 앞에 자신의 삶이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자리에 서기를 원했다는 것이며 그 고백에 자신감이라기 보다는 간절한 간구를 담아 기도하고 있는 것입니다. 이는 나의 현재의 삶에서도 동일하게 확인되며 앞으로의 삶에 대한 고백을 하고 있는 것입니다.

나를 도우시는 하나님을 알고 그 도우심을 경험했기에 이제는 더욱 하나님 앞에 신실하게 정직하게 살아가길르 고백하는 고백이 우리의 고백이기를 원합니다.

하나님은 지금도 우리의 삶을 지키시고 보시는 분이십니다. 그 앞에서 용기를 내어 담을 뛰어 넘는 삶이기를 원합니다. 긴 시간이 지나고 앞으로도 어떻게 될지 모르지만 그 안에서도 평안을 잃지 않고 용기를 내어 하나님이 세우신 청지기로서의 삶을 살아가는 한 주간이길 바랍니다.


  1. YouTube 유감

    코로나로 집밖을 나가기 어려운 요즘 자녀들이 가장 많이 하는 것들이 아마도 인터넷일겁니다. 그중에는 SNS를 비롯한 개인 매체들도 있고 또 영화나 영상들을 다양한 방법으로 보여주는 YouTube나 Netflix와 같은 플랫폼도 있습니다. 컴퓨터뿐만 아니라 휴대...
    Date2020.07.12 Bylfkpc Views2
    Read More
  2. 짐을 지는 인생

    니체는 자신의 책 <짜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에서 여러 동물들을 등장시킵니다. 그중에 낙타에 대한 이야기가 있습니다. 낙타는 묵묵히 사람 대신에 짐을지고 사막을 건너는 동물입니다. 그렇기에 책임감이 강하고 순종적입니다. 결코 짐을 지는 것을 거...
    Date2020.07.07 Bylfkpc Views8
    Read More
  3. 내가 사랑하는 찬송가

    미주 기독신문에서 “내 인생 찬송가”라는 주제를 가지고 성도들의 의견을 듣고 사연을 받아 글을 쓴 일이 있었던 모양입니다. 연륜이 있으신 분들에게는 다양한 사연과 찬송가들이 있었을테고 각기 그 나름의 은혜가 있었을 겁니다. 덕분에 내게 ...
    Date2020.06.30 Bylfkpc Views7
    Read More
  4. 재난지원금과 은혜

    코로나 사태가 계속되면서 각국 정부에서 국민들의 생활을 위해 “긴급재난지원금”이란 것들을 나누어주었습니다. 한국정부나 캐나다 정부도 예외는 아니어서 이 상황 가운데서도 비교적 안정적인 삶을 유지 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습니다. 특별...
    Date2020.06.23 Bylfkpc Views13
    Read More
  5. 말씀묵상/고린도전서 6:12~14

    우리 삶의 주인됨 6:12 모든 것이 내게 가하나 다 유익한 것이 아니요 모든 것이 내게 가하나 내가 무엇에든지 얽매이지 아니하리라 6:13 음식은 배를 위하여 있고 배는 음식을 위하여 있으나 하나님은 이것 저것을 다 폐하시리라 몸은 음란을 위하여 있지 않...
    Date2020.06.10 Bylfkpc Views12
    Read More
  6. 말씀묵상/고린도전서 1:10~17

    마음을 합하는 이유 1:10 형제들아 내가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너희를 권하노니 모두가 같은 말을 하고 너희 가운데 분쟁이 없이 같은 마음과 같은 뜻으로 온전히 합하라 고린도전서 1:`10 분쟁이 있던 고린도교회에 보내는 바울의 편지를 봅니다....
    Date2020.06.02 Bylfkpc Views12
    Read More
  7. 말씀묵상/하박국 1:1~11

    하나님의 침묵을 채우는 기도 1:1 선지자 하박국이 묵시로 받은 경고라 1:2 여호와여 내가 부르짖어도 주께서 듣지 아니하시니 어느 때까지리이까 내가 강포로 말미암아 외쳐도 주께서 구원하지 아니하시나이다 1:3 어찌하여 내게 죄악을 보게 하시며 패역을 ...
    Date2020.05.27 Bylfkpc Views14
    Read More
  8. 말씀묵상/시편 20장

    간절한 소망 20:1 환난 날에 여호와께서 네게 응답하시고 야곱의 하나님의 이름이 너를 높이 드시며 20:2 성소에서 너를 도와 주시고 시온에서 너를 붙드시며 20:3 네 모든 소제를 기억하시며 네 번제를 받아 주시기를 원하노라 (셀라) 20:4 네 마음의 소원대...
    Date2020.05.22 Bylfkpc Views19
    Read More
  9. 키워드로 읽는 성경/사사기 "누가 나의 왕인가?"

    반복되는 실패와 특별한 구원 이야기 8:22 그 때에 이스라엘 사람들이 기드온에게 이르되 당신이 우리를 미디안의 손에서 구원하셨으니 당신과 당신의 아들과 당신의 손자가 우리를 다스리소서 하는지라 8:23 기드온이 그들에게 이르되 내가 너희를 다스리지 ...
    Date2020.05.21 Bylfkpc Views32
    Read More
  10. 시편 18편 말씀묵상

    하나님을 의지하여 담을 뛰어 넘나이다 18:25 자비로운 자에게는 주의 자비로우심을 나타내시며 완전한 자에게는 주의 완전하심을 보이시며 18:26 깨끗한 자에게는 주의 깨끗하심을 보이시며 사악한 자에게는 주의 거스르심을 보이시리니 18:27 주께서 곤고한 ...
    Date2020.05.19 Bylfkpc Views1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7 Next
/ 47